과학관과문화소식 > 과학문화 서포터즈 활동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1기 과학문화 자원봉사 서포터즈 활동⑪: 우리나라 미래과학기술 발전에 관심을 갖다
과학문화 전파하기 - 미래과학기술 토크콘서트 "교수님, 진짜 인공태양을 만드시나요?"
 
과학관과문화   기사입력  2021/08/31 [17:36]

서지현(대학생 서포터즈)

 

 “인공태양이란 무엇일까? 대부분의 사람들은 인위적으로 만든 태양이라고 생각하고 무엇인지에 대해서 자세히 들어 본적은 없을 것이다. 인공태양은 현재 우리나라와 전세계적에서 관심을 받고 있는 분야이다. 그럼 사람들은 왜 태양을 만들기 위해서 노력을 할까? 왜냐하면 자연에 있는 것을 모방하면 편리하게 쉽게 이용할 수 있고, 태양은 에너지가 막강하기 때문이다. 초반기에는 각 국가들이 각자 몰래 연구를 했지만, 점점 퍼져 나가면서 우리 정부에서도 인공 태양과 관해서 투자를 해주고 있다.

 

 우리가 잘 알고 있는 아이언맨의 가슴도 인공태양의 한 부분이라고 말할 수 있다. 이는 핵융합의 한 부분이고 이렇게 인공 태양을 이용을 하려면 잘 가두는 기술도 필요하다. 개방이 되어있으면 잘 식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.

 

 하지만 인공태양이 현재 상용을 할 수 있는 경제성을 가지지는 못한다. 경제성을 갖기 위해서는 들어가는 에너지보다 더 좋고 더 많은 결과들이 나와야 되고 밀도, 온도가 높아야 되고 열이 잘 유지가 되어야한다.

 

 인공 태양은 2~3억 도가 되어야 상용화가 가능하기 때문에 이러한 부분을 더 연구를 해야 된다. 5억도 까지 올려 본 기록이 있지만 이는 0.1초의 짧은 시간이기 때문에 더 많은 시간을 투자해야 한다.

 

 인공태양은 충분히 미래에 발전이 될 수 있는 부분이라서 연구를 하기 위해서 많은 노력들을 하고 있다. 충분히 많은 장점들을 가지고 있고 긍정적인 연구 결과들이 존재하기 때문에 추후에 더 많은 노력과 연구를 하게 된다면 미래에 우리나라에 매우 큰 도움이 되는 기술로 자리 잡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든다.

 

<소감>

 한 번도 인공 태양이라는 주제에 대해서 들어 본적이 없었는데 이번 강의를 통해서 우리나라와 전 세계적으로 인공 태양을 만들기 위해서 노력 중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.

 언젠가는 연료를 다 써서 고갈의 상태가 될 것이라는 생각을 한 적은 있는데 그럼 이 문제 상황을 어떻게 해결해야 될지에 대해서 생각을 해본 적이 있습니다. 하지만 오늘 인공태양에 대해서 나용수 교수님께서 자세히 알려주셔서 더욱 더 관심을 갖게 되었고, 어린 학생들도 바로 이해할 수 있는 수준으로 쉽게 개념들을 설명해주셔서 매우 도움이 되는 강의였습니다.

 발전하고 있는 미래 과학 기술 중에 하나를 과학관과 문화를 통해서 알 수 있게 되어서 매우 좋았습니다.  
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
기사입력: 2021/08/31 [17:36]   ⓒ 과학관과 문화
 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
서지현, 과학문화, 서포터즈, 자원봉사, 나용수, 인공태양, 핵융합과학관과문화 관련기사목록